오스카 품고 돌아온 윤여정 "분에 넘치는 사람, 감사하고 또 감사
link  미세스약초   2021-05-08
오스카 여우조연상 수상자로 화제를 모은 배우 윤여정이 8일 오전 귀국했다.
제 93회 아카데미 시상식 참석 등 미국 일정을 소화한 윤여정은 이날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윤여정 측은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별다른 공식 발언 없이 조용히 입국장을 빠져나갔다. 시상식 무대 뒤에서 드레스 위에 입어 눈길을 끌었던 항공
점퍼에 캐쥬얼한 청바지 차림이었다.

이날 공항 입국장에는 윤여정을 취재하기 위해 20여개 매체 취재진이 몰렸으나 그는 별다른 언급 없이 대기중이던 차를 타고
공항을 떠났다. 소속사는 앞서 밝힌 입장문에서 윤여정이 "코로나라는 엄중한 상황에 피해가 가는 것을 바라지 않는 마음"
이라며 폐를 끼치지 않고 조용히 진행하고 싶어 했다."고 밝혔다. 또 "귀국해서 일단 컨디션을 회복한 이후 스케줄을 정리할 것"
이라고도 했다.

윤여정은 소속사를 통해 "여우조연상 수상 순간이 아직도 생생하고 여전히 설레고 떨린다"면서 "무엇보다 같이 기뻐해주고
응원해준 많은 분들로부터 분에 넘치는 사랑을 받아서 몸 둘 바를 모를 정도로 감사하고 또 감사하다."고 말했다.






한국일보 고경석 기자
연관 키워드
한예슬, 에디레드메인, 김혜자, 억만장자, 정두홍, 할리우드, 소피마르소, 윤석화, 전지현, 손석구, 윤정희, 영화배우, 제주신영박물관, 크루아상, 이정재, 티모시샬라메

Powered By 호가계부